|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따끈따끈한 온돌 아랫목과 난로 위 주전자, 모닥불 속 군고구마와 뜨거운 코코아...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11월 셋째 주, 월요일입니다.
이번 주 내내 추위가 계속된다고 하니 그 어느 때보다 온기가 그리운 한 주가 될 것 같습니다.
여러분들의 따뜻한 온기가 되고 싶은 만사형통이 전하는 11월 셋째 주 넷 브리핑, 함께 보실까요?

#‘만사형통’만의 시리즈물이 나왔어요.

지난주 만사형통의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시리즈물의 연재입니다.


첫번째 시리즈인 '개헌론 20문 20답' 김형오 국회의장이 늘 강조해 온 ‘개헌’에 대한 궁금증을 함께 풀어보는 코너인데요.
개헌의 필요성과 내용, 효과 등을 문답식으로 알기 쉽게 구성했습니다.

(1)헌법 개정 왜 필요한가요?
(2)왜 굳이 어려운 헌법 개정을 해야 하나요?

이와 함께 세상 모든 분야를 정치적인 시선으로 바라보는 ‘정치로 본 세상만사’ 시리즈도 함께 연재됩니다.

정치9단 침팬지들의 ‘권력투쟁 잔혹사’

#만사형통, 국회에는 무슨 일이?


일본의 ‘신사(神社)’가 한국에 있다? 이것이 무슨 얘기인지 궁금하시다면
침략신사 야스쿠니, 한국의 신사는 어땠을까?

국회를 점령한 똑똑한 강아지와 걸그룹 카라의 멤버 ‘니콜’의 모습을 보고 싶다면
카라 ‘니콜’보다 강아지가 100배 더 좋은 이유

를 참고하세요.

#이슈가 궁금하세요? 만사형통을 보세요.

이슈가 있는 곳에 만사형통이 있습니다.
서해교전 발발과, 영화계의 뜨거운 감자인 교차상영의 문제점, 전국민을 들었다가 놓은 ‘루저’ 발언까지, 발 빠르게 움직이는 ‘만사형통’이 바라본 지난 주 이슈들입니다.

서해교전 발발, 참혹했던 연평해전의 상흔
‘하늘과 바다’ : 영화 상영관의 불편한 진실
고딩‘루저’의 교향곡 <말죽거리 잔혹사>
청년백수, 드라마와 영화 속 슬픈 루저들  
중년남성의 ‘루저’ 판타지 <남자의 서쪽>

#만사형통, 생활 속 불합리를 조명한다.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생활 속 불합리에 대한 이야기, 만사형통이 함께 합니다.

신림동 고시촌, 전지현이 예뻐 보였던 하루
10년 차 커리어우먼, 사표를 내야만 한 사연은?

#만사형통, 웃음 비타민으로 건강까지 생각한다.

세상만사, 뉴스만 보면 머리가 아픈 당신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당신의 스트레스를 한 방에 날려버릴 만사형통 웃음비타민.

막힌 변기를 손으로 뚫은 사연
달마가 교회에 간 까닭은? 

추운 날씨입니다.
모두들 건강 조심하시고 이번 주도 만사형통과 쭈욱~함께 하는 것, 다들 아시죠? ^^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Mr.번뜩맨 2009.11.23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내년에는 모두가 만사형통할 수 있는 날이 오기를 바래봅니다...^^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 동물봉사견들과 삼성화재안내견학교에서 온 안내견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12일 아주 특별한 친구들이 국회를 방문했습니다.
시각장애아와 청각장애아, 몸이 불편한 분들을 돕는 동물 천사들이 바로 그 주인공인데요.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 삼성화재안내견학교, 한국동물병원협회 등 현재 우리나라에서 동물도우미견으로 활동을 하고 있는 동물 천사들을 소개합니다.

#"안녕? 난 칠리야."


"안녕? 난 건국대 수의학과 학생들과 함께 온 칠리야. 몸이 아픈 유기견 출신이지만 건국대 수의학과 학생들의 치료로 몸이 건강해 진 후 학생들과 함께 봉사활동을 다니고 있어."


"오늘은 국회에서 아주 특별한 행사가 있다고 해서 왔어.'동물매개 활동 및 치료제도 도입을 위한 토론회'라고 잘은 모르겠지만 암튼 몸이 불편한 사람들을 돕는 우리 도우미견들의 활동을 더 많이 늘리기 위한 일이라고 해서 왔어."


 
"나는 남을 돕는 것을 좋아해. 물론 칠리가 가까이 다가가는 것을 싫어하는 친구들도 있지만 상관하지 않아. 계속 다가가면 언젠가는 마음을 열고 친해질 수 있거든."


"우리가 하는 일은 이렇게 사람들에게 다가가서 사람들의 마음을 여는 일이라고 배웠어. 어때? 나와 놀고 싶지 않니?"   

#"난 뭉치, 벌써 경력 2년차 치료도우미견이야."


"난 한국동물병원협회 치료도우미견 자원봉사활동을 하고 있어. 현재 부천 글로리병원과 서초구 노인복지회관 등에서 자원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경력 2년 차의 베테랑 도우미견이지."


"오늘은 친구들과 함께 국회에 예절교육 시범을 선보이기 위해 왔어. 우리들은 모두 GCDS(영국식 견예절교육)를 수료하고 삼성치료도우미견센터에서 치료도우미견 인증을 받은 전문가들이야." 

 
"나는 원래 유기견이야. 3년 전 지금의 수의사 아빠를 만난 후 예절 교육을 수여했고 2008년에는 도우미견 인증도 받았어. 저기 사진 찍는 사람들 보여? 나 완전 인기 짱이야!" 

"병원이나 복지관에서도 내 인기는 완전 짱이야. 근데 나 같은 도우미견이 많지 않아서 지금은 나 혼자 평균 네 명을 상대하고 있어~ ㅜㅠ 아빠는 늘 지금 이 활동을 더 많은 사람들이 함께 했으면 좋겠다고 말씀하셔. 그러면 내가 한 사람에게만 집중할 수 있고 치료 효과도 더 높아질 수 있을거라고. 나도 빨리 나 같은 도우미견이 늘어났으면 좋겠어."


-깍두기 코너, 카라 '니콜'

우리 귀여운 동물천사들 외에 여성그룹 카라의 멤버, ‘니콜’도 이번 행사에 건국대학교 학생 자격으로 참석했습니다.
오늘 행사의 주인공이 '니콜'은 아니지만 카라팬들을 위해 사진 몇 장 올려 볼까요?



▲삼성도우미견학교의 치료도우미견 봄이(흰색)와 시각장애인안내견 행복이(황색). 

전 카라 '니콜'도 좋지만 칠리와 뭉치, 봄이와 행복이가 훨~씬 좋습니다. 
카라 '니콜'은 가까이 다가갈 수 없지만(가까이 가면 혼나요 ~ ㅠ ㅠ) 동물천사들은 우리가 외로울 때나, 몸이 불편할 때나 언제나 우리 곁을 지켜주니까요
.

Posted by 포도봉봉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달콤시민 2009.11.13 0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아아아아아
    귀여워서 죽을것만 같아요!! 꺄아아아아아악

    • BlogIcon 포도봉봉 2009.11.13 10:38  댓글주소  수정/삭제

      ㅋㅋㅋㅋ저도 귀여워 죽는 줄 알았어요. ㅠ ㅠ 예절교육받고 온 저 아이들 중에 특히 콜리(맨 오른쪽) 계속 한 박자씩 늦는 거에요 ㅋㅋㅋ 왠지 어리버리 나 같다는..

  2. BlogIcon 보안세상 2009.11.13 11:1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뭉치가 제일 귀여운 것 같아요 !


    말풍선이 너무 재밌네요

    • BlogIcon 포도봉봉 2009.11.13 12: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뭉치~ 정말 똑똑합니다. '앉아', '기다려', '집에 들어가' 다 알아 듣더라구요. 우리 집도 뭉치와 똑같은 말티스 키우는데 우리집 강아지는 못알아 듣던데 ㅠ ㅠ 암튼, 뭉치 너무 이쁩니다.^^

  3. 스패머 2009.11.13 17: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재밌군요..근데 카라가 뭐하는 얘죠?? 탈렌트?? 아니면 가수? 별로 유명하지도 않은게 나와서 깝치는 거 아뇨?? 학생이면 공부나 할 것이지, 몽타주도 별로구먼.쩝쩝

    • KARA 2009.11.13 18: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뢀뢀뢀뢀롸라~ 롸알뢀뢀뢀롸라~
      헤이 미스터!

    • BlogIcon 포도봉봉 2009.11.13 18:29  댓글주소  수정/삭제

      카라는 가수에요. 요즘 인기있는 걸그룹인데 TV와 실제 모습이 좀 다르더라구요. TV에서는 자주 봤었는데 실제로 보구 못알아봤습니다. ㅠ ㅠ

    • 댓글러 2009.11.14 01: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니콜씨는 건대 수의대 명예학생으로 행사에 참여한 걸로 압니다. 적어도 사전적 의미에서 '깝친 건' 아니죠. 잘 아는 사람이라도 함부로 비난해선 안 되겠습니다만 잘 모르는 경우엔 더더욱 그렇습니다. 그 대상이 연예인이라도 마찬가지겠죠.

  4. 허걱 2009.11.14 02: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카라가 여기에 왔었군요.

    • BlogIcon 포도봉봉 2009.11.14 22:55  댓글주소  수정/삭제

      카라 중 '니콜'만 왔습니다.^^ 제가 나이를 먹어서 그런지 처음에는 못 알아봐서 주위에 물어봤다능...근데 정말 몰 알아보겠더라구요 ~ ㅠ ㅠ

  5. kim^^* 2009.11.14 2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들 대견하구 넘 이쁘네여 그런데 전 뭉치가 제~~~엘 이쁘네여 ㅋㅋ 저도 집에 말티즈가살거든여^^*

    • BlogIcon 포도봉봉 2009.11.14 22:56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악~ 저의 집도 말티즈가 있어서 뭉치가 젤 이뻤습니다.^^ 저의 집 말티즈는 벌써 14년된 할머니지만 아직도 펄펄 뛰어다닌답니다.

  6. BlogIcon 악랄가츠 2009.11.14 23: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나 ㅋㅋ
    니콜 직찍유에 본능적으로 클릭하게 만드네요! ㄷㄷㄷ
    정말 제목센스 짱이시라능! ㄷㄷ
    그...그치만 전 니콜이 더 좋아요! >.<
    사랑해요 니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