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기사 설명]

김형오 국회의장은 7일 부산일보와의 인터뷰에서 개헌 문제에 대해 언급하고

 "개헌할 수 있는 마지막 시기가 올해다. 지난해가 최적기였는데, 정치적으로 설왕설래만 하다가 끝났다. 이제 개헌에 대한 '펀더멘탈'(기반)은 조성이 된 만큼, 2월 국회가 열리면 개헌특위 구성에 여야가 합의한다면 연내에 개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부산일보가 보도했습니다.             

                                                                                    -posted by 국회대변인실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