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역로그 | 미디어로그 | 방명록  




김형오 원내대표는 이명박, 박근혜 두 주자의 안과 다른 절충안들을 전국위원회에 상정해 표결하는 방안을 제시했습니다.

김 대표는 이런 방식으로 경선룰이 확정되는 대로 자신은 원내대표직을 물러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성준 joon@sbs.co.kr
[SBS TV 2007-05-07 10:19]

Posted by 김형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